료녕 무순시 성동조선족로인협회 “3.8부녀절”경축행사 진행


    3월8일 오전, 료녕성 무순시 순성구 륭순사회구역 성동조선족로인협회 “3.8부녀절” 경축 및 2017협회활동가동의식이 순성구 만희연회성에서 진행되였다. 무순시조선족문화관 관장 한광욱, 순성구 장춘가두와 륭순사회구역의 책임자, 부분 촌간부와 협회 성원 도합 100여명이 이날 행사에 참가했다.

    성동조선족로인협회는 원래 회원이 70여명인데 년령원인으로 현재는 49명이다. 이날 신입회원 40여명이 증가되여 대오를 증가했다.

338B7668.JPG

최병환회장 사업계획발표

    먼저 성동조선족로인협회 신임회장 최병환이 먼저 전체 부녀들에게 명절의 인사를 올리고 2017년 활동계획을 선독했다. 계획에 따르면 2017년도 협회서는 협회지도부건설을 강화, 민족문화를 전승하고 협회의 문화예술단체를 건립, 계절에 따라 노래를 배우고 춤절목을 준비하며 각종 유희활동과 건강강좌 진행. 봄철에 봄놀이 조직하고 가을에는 과일채집활동을 마련, 3계절에 장수로인들에게 축수의식을 진행, 협회 각 조의 적극성을 불러일으켜 활동을 다채롭게, 적당한 시기에 민족선전월 소수민족좌담회, 7.1당원좌담회, 8.1건군절군민련환회 등을 마련한다.

338B7689.JPG

  이어 륭순사회구역 당총지서기 오창걸이 축사를 했고 녀성 회원대표로 손순자와 회원대표 최학원이 이 자리를 마련해준데 대해 감사를 표하면서 협회활동을 적극 지지하고 참여하겠다고 표했다.

    다음 순성구조선족예술단과 성동협회 회원들이 표연한 문예공연을 진행했다. 순성구조선족예술단의 장고춤, 드럼과 장고의 연주 “좋은 세월”은 관중들의 환영을 받았고 성동협회 회원들의 무용 “즐거운 로인”은 재미있고 로인들의 즐거운 만년생활을 잘 표현하여 뜨거운 박수갈채를 받았다.[마헌걸 특약기자]

338B7661.JPG 338B7670.JPG 338B7680.JPG 338B7695.JPG 338B7700.JPG 338B7709.JPG 338B7741.JPG 338B7756.JPG 338B7788.JPG 338B7800.JPG 338B7813.JPG 338B7829.JPG 338B7863.JPG 338B7874.JPG 338B7880.JPG 338B7908.JPG 338B7919.JPG 338B7941.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