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동현조선족중학교 건교 60돐 성대히 경축

DSC01222.JPG

    9월23일, 계동현조선족중학교의 교정은 축제의 분위기로 들끓었다. 계동현 조선족인들의 절절한 바람속에서 1957년10월25일, 고고성을 울린 계동현조선족중학교가 60년의 영광을 되새기고 희망찬 미래를 기약하는 건교 60돐 기념활동을 진행하였다.
    이번 행사에 계동현정협 오공남 주석, 계동현교육국 곽연형 국장 그리고 리윤우, 정영근, 방일호 등 력대 교장들과 전국 각지에서 온 수많은 학우들이 참석하였다.

DSC01233.JPG

    사회 각 계 인사들의 축하와 학우들, 사생들의 환희속에서 경축행사는 시종일관 열렬하고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연출하였다.

DSC01229.JPG

    계동조중 김영일교장이 축사를 발표하였다. 김영일교장은 축사에서 계동조중이 걸어온 60성상을 돌이키면서 계동조중의 창건에 빛나는 기여를 한 상급지도자, 력대 교장, 교우, 지명인사, 전체 사생들에게 뜨거운 감사의 인사를 표시하였다. 그는 계관산아래, 목릉강반에 터를 잡고 전성을 위하여 복무하며 “중국꿈, 계동조중의 꿈”을 이루고 민족문화의 고양과 전승에 기여하며 고품질 그리고 민족특색이 짙은 현대화한 민족시범중학교를 꾸리기에 전력을 다하겠다고 결의를 다졌다.

DSC01237.JPG

계동현정협 오공남주석 축사

DSC01243.JPG

재학생 대표 발언

DSC01240.JPG

졸업생대표 발언
    대경시 대동구 정협부주석, 공상련주석 리문혁씨가 력대 학우들을 대표하여 발언하였다. 그는 계동조중 졸업생들은 언제 어디서나 항시 모교의 교시를 잊지 않고 언제나 모교의 자랑이 되기 위하여 사회 각 분야에서 최선을 다하였다고 감격에 젖어 이야기 하였고 “계동조중이여 륭성발전 하시라! 계동조중이여 영원한 영광이 있으라!”고 외치며 력대 교우들의 심성을 토로했다.
    계동현교육국 관연형 국장은 연설에서 “계동조중은 60년이란 파란많은 세월속에서 계동조중 력대 교육인들의 한결같은 노력하에 계동지역 나아가 조국의 발전에 수많은 인재를 수송하였고 계서지구의 민족교육사에서 마멸할수 없는 업적을 쌓았으며 우리 성 교육전선에서 하나의 눈부신 명주로 부상되다”면서 우리당의 민족정책의 빛발아래 계동조중이 더욱 큰 성취가 있기를 바랐다.

DSC01245.JPG

    경축행사에서 80기졸업생 5만원, 82기 졸업생 3만원, 86기졸업생 8천원, 88기 졸업생 2만원, 90기 졸업생 4만3천원, 95기졸업생 1만5천원, 98기졸업생 1만4천원, 2005기졸업생 2만7천원씩 학교에 기부하며 모교에 대한 사랑을 표했다.

DSC01259.JPG DSC01261.JPG DSC01273.JPG DSC01274.JPG DSC01281.JPG DSC01282.JPG DSC01289.JPG DSC01293.JPG DSC01307.JPG DSC01323.JPG DSC01325.JPG DSC01329.JPG DSC01335.JPG DSC01341.JPG DSC01343.JPG DSC01345.JPG DSC01348.JPG DSC01349.JPG DSC01358.JPG DSC01359.JPG DSC01370.JPG DSC01373.JPG DSC01375.JPG
    경축행사는 계동현조선족중학교 전체 사생들이 정성들여 준비한 정채로운 문예공연으로 한결 이채를 띄였다. 150여명의 학생들이 참여한 집체무 “목릉강반에 피여난 아리랑꽃”, 100여명의 사생들이 함께 연출한 대합창 <<계동현조선족중학교 교가>>, <<교정의 아침>>, 2015년 흑룡강성 <<중소학교 문예회연>>에서 금상을 따냄과 동시 국가 교육부 전민종신학습 브랜드 프로젝트로 선정된 계동현조선족중학교 소학부 40명 학생들이 표현한 <<사물놀이>>는 멋진 무대로 생기 넘치는 학교 풍채를 과시하였는바 시종 관중들의 열려한 박수갈채를 자아냈으며 행사 분위기를 고조에로 끌어올렸다.

    “특색학교를 창설하고 미래의 주인을 육성하자”는 취지와 “높은 자질을 구비한 교사대오를 형성하고 학생 발전을 근본”으로 하는 리념을 견지하며 확고부동하게 소질교육과 민족특색 교육을 견지하여 온 계동현조선족중학교는  60년의 력사 흐름속에서 선후하여 <<전국교정문화 선진단위>>, 성급 <<선진학교>>,  성급 <<예술, 체육 기점학교>>, 성급 <<축구 특색학교>>, <<흑룡강성 백만 청소년 스케트 타기 활동 선진집체>> 등 괄목할만한 성적을 따냄과 동시 흑룡강성의 빛나는 브랜드학교로 성장하였다.

DSC01379.JPG

80기 졸업생

DSC01384.JPG

82기 졸업생

DSC01385.JPG

90기 졸업생

[원고제공:송련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