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림시조선족실험소학교 20여명교원들은 장강철 교장의 인솔하에 코로나-19 예방통제  자원봉사활동에 나섰습니다.

해림시 자영사회구역의 형통광장아파트단지와 조양아파트단지의 통제구역 임무를 맡은 교원봉사자들은 매 주민들의 호구조사를 하고 등록하면서 출입증 발급과 함께 외출정황과 발열정황을 일일이 체크하고 통계하고 전화와 위챗으로 주민들의 상황을 수시로 파악하고 기록하고 있습니다.

교원봉사자들은 아침 6시부터 저녁 9시까지 매 교원이 하루에 5시간씩 당직을 서면서 주민들의 출입을 등기하고 출입증이 없이 출입하지 못하도록 엄격히 요구하고 소독정황, 비상정황 등에 대하여 깐깐히 기록하여 하루일과를 학교와 상급에 제때에 보고했습니다.

또한 봉사자들의 마스크가 부족하여 학교교원들이 너도나도 앞장서 마스크를 기증했습니다. 방예봉100, 장강철50, 김종운50, 김봉금50, 박미란20, 하성걸10장 등 적극적인 기증으로 이번 봉사활동을 지원했습니다.

교원봉사자들은 높은 책임감과 세심한 봉사로 아파트단지 주민들의 한결 같은 찬사를 받고있으. 이번봉사활동은 32일까지 계속될 예정입니다.[김봉금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