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사태이래 전성 농촌 신용사는 신용 대출업무를 강화해 빈곤호들을 도와 자금난을 해결하고 있는데 6월말까지 9만천 세대에 빈곤부축 소액 대출을 제공했으며 대출잔액이 33억원으로 전성 상업은행의 첫자리를 차지했습니다.

전성 농촌 신용사에서는 조건이 부합된 빈곤호를 상대로 주요자료 유효하고 주체 자격 합법적이고 합동이 진실하면 대출 수속을 간략화 했으며 차요적인 서류들은 사후 보충하는 방식으로 대출 효률을 높였습니다.

그리고 코로나 사태로 인한 연기업무 조건에 부합되는 빈곤호들에게 영상통화,메일,전화,위쳇등 다양한 방식으로 업무를 처리하며 업무과정을 간소화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