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중앙통신사에 따르면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방과학원에서 새로 연구개발한 원거리순항미사일 시험 발사가 11일과 12일에 성공적으로 진행됐습니다. 박정천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상무위원 겸 당중앙위원회 비서와 당중앙위원회 부부장들인 김정식, 전일호와 함께 미사일 시험발사를 참관했습니다.

조선중앙통신사는 원거리순항미사일은 조선로동당 제8차 당대회에서 제시한 국방과학발전 및 무기체제 개발 5개년계획 중점목표 달성에서 커다란 의의가 있는 전략무기라고 보도했습니다.

보도는 조선로동당 당중앙의 특별한 관심속에 이 무기시스템의 개발을 핵심프로젝트로 확고히 추진한 것은 중대한 전략적 의의가 있는바 조선이 국가안전을 일층 잘 보장하고 적대세력의 반조선 군사활동을 힘있게 제압하는 또하나의 효과적인 수단이라고 지적했습니다.

보도는 미사일 시험발사가 원만하게 성공했으며 발사한 원거리순항미사일은 조선령토와 령해상공의 예정된 타원형 및 8자형 비행궤도에 따라 7580초를 비행해 1500킬로메터계선의 표적을 명중하였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