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가 흑룡강성문화관광청에서 입수한데 따르면 문화관광부는 10일 우리나라 제1진 국가급 관광휴양지 명단을 공시했습니다. 제1진 명단에 총 55개 거리가 이름을 올린 가운데 흑룡강성 할빈시 도리구 중앙대가 보행거리가 입선됐습니다.
  1898년에 건설된 중앙대가는 유럽 15세기부터 16세기까지의 르네상스 풍격과 17세기 바로크 풍격을 비롯한 서양 건축사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건축류파가 한데 어우러져 있습니다. 국가에서 수여한 ‘건축예술박물관’칭호와 유엔에서 수여한 ‘유엔건축성과상’을 받은 중앙대가는 관광객들의 필수 방문지로 각광받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