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전에 소집된 2020-2021 야부리스키시즌 계렬활동 소식공개모임에서 입수한데 의하면 현재 흑룡강 야부리체육훈련기지는 개조 확건공사를 통해 훈련기지 보장능력을 전면 제고해 겨울철 훈련기지로부터 상시훈련기지로 전변했습니다.

북경 동계올림픽을 맞이하기 위해 야부리체육훈련기지는 도합 3억여원을 투입해 K90 상시 점프대 신축, 완벽화, 스노우보드 U형 경기장 신축 등 10여개 프로젝트를 완수했습니다.  

소개에 따르면 국가팀과 흑룡강성팀외에도 북경, 하북, 귀주, 녕하 등 지의 전업팀들도 야부리체육훈련기지에서 훈련하고 있습니다. 북경 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의 300여명 경기 관원들도 4진에 나누어 이곳에서 훈련하게 됩니다.